신뢰와 창조의 정신으로
보다 풍요로운 미래를 만들어갑니다

HOME > 회사소개 > CEO 인사말

CEO 인사말

  • chiarman
  • ceo

모두에게 사랑받는 글로벌 기업이 되겠습니다

한라그룹은 1962년 ‘현대양행’으로 출범하여 중공업의 역사를 개척하며 대한민국 경제발전을 주도해왔습니다. 현재는 지주사인 한라홀딩스를 비롯하여
건설부문, 자동차부문 그리고 교육/스포츠부문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성장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정도경영’, ‘프런티어’, ‘합력’를 핵심가치로 하여
‘사랑받는 기업, 우량하고 튼실한 세계적 기업’을 비전으로 북미/유럽/남미/동남아/중국/일본에 이르기까지 세계 주요지역에 진출하여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고 있습니다.
주식회사 한라는 1980년 한라자원으로 출발하여 토목, 건축, 주택 등 건설 산업의 모든 분야에서 성장을 거듭하며 대한민국 발전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해왔습니다. 2013년 한라건설에서 ㈜한라로 사명을 변경하고 신개념 건설사로 도약하기 위해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였고 현재 ‘건강하게 성장하는
영속기업’을 비전으로 모든 임직원들이 역량을 집중하고 있습니다.
‘건강’은 직원, 고객, 파트너, 주주, 나아가 사회를 건강하고 행복하게 만드는 기업입니다. ‘성장’은 어떠한 상황에서도 꾸준히 성장하며 부흥하는 기업을
말합니다. 그리고 ‘영속’은 혁신적이고 개방적이며 지속적으로 수익을 창출하는 기업을 의미합니다.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우수한 기술과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글로벌 경쟁력을 더욱 키워갈 것입니다. 선제적으로 유통, 물류, 스포츠/레저 등 비건설 분야에도 진출하였으며,
건설과 IT의 융·복합을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주식회사 한라는 함께 희망하고 사랑하고 더불어 나누면서 건강하게 성장하겠습니다. 대내외 구성원 모두가 풍요로울 수 있도록 끝없이 도전하고
끊임없이 변화하겠습니다. 모두에게 사랑받는 글로벌 기업이 되겠습니다. 한라의 이러한 내부 다짐과 실천 의지가 ‘한라로(路)’입니다. 임직원 모두가
핵심가치를 바탕으로 하나로 뭉쳐 일을 ‘제대로’ 하고 더 나은 ‘미래로’ 나아갈 것입니다.
㈜한라의 꿈과 열정에 아낌없는 성원과 격려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끝없이 도전하고, 끊임없이 변화하는 기업

㈜한라는 1980년 창립 이래 건설산업을 선도하며 경제성장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해왔습니다. SOC사업, 환경·플랜트, 대규모 개발사업 등을 성공적으로
추진하며 국가기반시설 조성에 기여해 왔을 뿐 아니라 차별화된 디자인과 첨단기술로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로 모두가 만족하는 품격 높은
건축물들을 창조해 왔습니다. 또한 친환경, 앞선 상상력으로 고품격 주거공간을 제공하는 등 최고의 품질과 경쟁력으로 고객에게 사랑받는 기업으로
성장하였습니다.
토목분야에서는 도로/교량/항만/공항/철도/지하철에서 단지·택지조성/매립·준설사업에 이르기까지 앞선 기술과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각종
기반시설을 조성하는 Value Creator로서의 역할을 수행해 가고 있습니다. 건축분야에서는 오피스/상업시설,
레저시설/지식산업센터/터미널/역사/교육시설 등 국내 외에서 뛰어난 공사수행능력을 펼치며 무한한 신뢰를 확보해 가고 있습니다. 또한 최고급 아파트
브랜드인 한라비발디를 통해 고객의 행복과 삶의 가치를 넓혀가고 있음은 물론 대한민국 대표 교육특화아파트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주식회사 한라는 앞으로도 급변하는 대내외경영환경 및 건설산업 패러다임 변화의 선구자로서 건설과 IT의 융·복합 기술개발, 인재육성 등을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를 선도하겠습니다. ‘고객’, ‘기술’, ‘사람’의 경영이념을 바탕으로 정도경영과 프런티어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고 모두가 만족하는 협력의
상생경영으로 ‘우량하고 튼실한 기업, 사랑받는 기업’이 되겠습니다.
고객의 가치를 최우선으로 하여 끝없이 도전하고 끊임없이 변화하여 전통적 건설업을 넘어서서 새로운 성장동력을 창출,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업으로 거듭나겠습니다. 직원, 고객, 파트너, 주주, 그리고 사회 구성원 모두를 행복하게 하는 기업, 가치를 공유하는 기업이 되겠습니다.
그것이 한라가 추구하는 새로운 미래입니다. ㈜한라의 밝은 미래를 환한 믿음으로 지켜봐주십시오.
감사합니다.